뉴스

KB손해보험, 안전한 아이돌봄 환경 조성을 위해 ‘맘시터’와 MOU체결

2019.06.17. KB손해보험

– 아이돌봄서비스 모바일 플랫폼 운영업체 ‘㈜맘편한세상’과 업무제휴 협약 체결
– 아이돌봄 매칭 플랫폼 ‘맘시터’ 회원이 가입할 수 있는 보험 상품 개발 추진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양종희)은 17일 오전,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KB손해보험 본사 사옥에서 아이돌봄서비스 모바일 플랫폼 ‘맘시터’의 운영업체인 ㈜맘편한세상과 안전한 아이돌봄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날 협약식은 KB손해보험 박경희 영업관리총괄 부사장과 ㈜맘편한세상 정지예 대표를 비롯한 관련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이 날 체결된 주요 협약은 ‘맘시터’ 회원이 가입할 수 있는 보험 상품 개발 및 제공 등이다.

‘맘시터’는 웹사이트를 통해 원하는 지역과 조건으로 아이돌보미와 부모를 매칭해주는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은 전국에 15만여 명의 아이돌보미와 8만여 명의 부모회원이 이용하고 있으며, 아이돌보미의 프로필과 후기 및 인증정보 등을 제공하여 부모들이 안심하고 아이돌봄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한 것이 주요 특징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KB손해보험은 ▲아이돌보미의 과실로 발생할 수 있는 대인·대물사고 ▲아이돌보미의 본인상해사고 ▲아동학대 등 형사사건 발생 시 위로금과 법률비용 등을 보장하는 보험상품 등을 개발하여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KB손해보험 박경희 부사장은 “아이돌봄에 관련한 다양한 보험상품과 서비스 개발을 통해 ’맘시터’를 이용하는 부모와 아이돌보미가 보다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이번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모바일 플랫폼 업체들과의 제휴를 통해 상생을 도모하고 나아가 더 나은 사회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맘편한세상의 정지예 대표는 “앞으로 부모들이 더욱 안심하고 아이돌봄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아이돌보미의 보험가입 이외에도 인성검사·전문교육 등을 적극적으로 도입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B손해보험은 ㈜맘편한세상 이외에도 ▲금융 ▲교육 ▲자동차 ▲공유경제 ▲라이프스타일 등 다양한 모바일 플랫폼업체와 ‘상생’을 키워드로 하여 협업을 추진 중이다. 플랫폼 전용상품의 개발은 물론 Open API(공개 응용프로그램 개발 환경 / Open 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지원 등 KB손해보험 및 KB금융그룹의 인프라를 이용해 모바일 플랫폼의 성장을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KB손해보험은 17일 오전,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본사 사옥에서 박경희 영업관리총괄 부사장(우측)과 ㈜맘편한세상 정지예 대표(좌측) 및 관련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아이돌봄서비스 모바일 플랫폼 ‘맘시터’의 운영업체인 ㈜맘편한세상과 안전한 아이돌봄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

KB손해보험은 17일 오전,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본사 사옥에서 영업관리총괄 박경희 부사장(오른쪽 다섯번째)과 고객부문장 전영산 전무(오른쪽 네번째), ㈜맘편한세상 정지예 대표(오른쪽 여섯번째) 및 관련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아이돌봄서비스 모바일 플랫폼 ‘맘시터’의 운영업체인 ㈜맘편한세상과 안전한 아이돌봄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