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NEWS
KB 손해보험 insight
2018/01/16

KB손해보험, 업계 최초 병원 App만으로 보험금 청구되는 서비스 개발

KB손해보험, 업계 최초 병원 App만으로 보험금 청구되는 서비스 개발


– 16일, 세브란스 병원 및 레몬헬스케어와 3자 간 업무 협약(MOU) 체결
– 보험금 간편 청구 프로세스, 헬스케어 플랫폼 관련 의료협력 체계 구축 등 제휴 협약

KB손해보험(www.kbinsure.co.kr, 대표이사 사장 양종희)은 16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에서 환자들의 간편한 보험금 청구 서비스 개발을 위해 세브란스병원, 레몬헬스케어와 함께 3자 간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KB손해보험 양종희 사장, 세브란스병원 이병석 병원장, 레몬헬스케어 홍병진 대표를 비롯해 관련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이 날 체결된 주요 협약으로는 보험금 간편 청구 프로세스 등 보험 관련 디지털 서비스 개발, 레몬헬스케어와 헬스케어 플랫폼 관련 의료협력 체계 구축, 각 기관 간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제휴영역 발굴 및 추진 등이다.

KB손해보험은 이번 협약을 통해 보험업계 최초로 병원 App만으로 보험금 청구가 가능한 서비스를 3월경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레몬헬스케어가 개발한 ‘My세브란스’ App을 활용하면 세브란스 병원을 이용한 환자들이 별도의 서류 발급 및 접수 등의 절차 없이 바로 실손의료보험금 청구가 가능해진다.

최근 보험금 청구의 번거로운 절차를 개선하고자 보험금 청구 App 기반의 사진 전송 방식을 도입하는 등 다양한 방식들이 개발되고 있지만, 별도의 병원 서류 발급 및 접수 등의 과정은 필수적으로 거쳐야 했다.

하지만 KB손해보험이 이번에 도입 예정인 병원 App 기반의 청구 방식은 보험금 청구에 필요한 모든 병원데이터를 전자문서(EDI) 형태로 보험사에 자동 전송함으로써 기존 청구 방식의 번거로움을 해결하는 것은 물론 고객들의 서류 발급으로 인한 비용 및 시간 절감까지 가능해 편의성이 대푝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날 협약식에 참석한 KB손해보험 양종희 사장은 “이번 협력체계 구축은 디지털시대를 맞아 KB손해보험 고객에게 차별화된 보상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라며, “향후 상호 간 긴밀한 협조를 기반으로 의료와 보험 융합서비스의 선두 주자로 자리매김해 고객에게 높은 신뢰와 최상의 만족을 줄 수 있는 보험사로 거듭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