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NEWS
KB 손해보험 insight
2017/08/28

KB손해보험, 외국인 근로자들의 고국방문 돕는다


KB손해보험,
외국인 근로자들의
고국방문 돕는다
– 28일, 외국인 근로자 고국 방문 발대식 개최
– 베트남-인도네시아 국적 근로자 6명에게 항공비용 및 선물 지원해 뜻 깊은 추억 선사

“씬다따! 뜨리마까시!(감사합니다!) KB손해보험!”
KB손해보험은 28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KB손해보험 본사에서 ‘외국인 근로자 고국방문’ 발대식을 갖고 국내에서 근무 중인 외국인 근로자들의 고향 방문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KB손해보험이 작년부터 진행해온 외국인 근로자 고국방문 지원 사업은 경제적인 여건상 오랫동안 고국을 방문하지 못한 국내 외국인 근로자들에게 방문 기회를 제공해 심적인 안정을 제공하고 더 나아가 국내에서의 안정적인 정착을 도모하고자 추진되고 있다.

이번 지원 사업에는 KB손해보험이 해외 현지 영업을 진행하고 있는 베트남과 인도네시아 국적의 외국인 근로자 각 3명씩 총 6명이 선정되었다. 이들은 국내에서 일한지 3년이 지난 인원들로 그 동안 고향을 한번도 방문하지 못했다. 이들에게는 약 일주일 간의 고국 방문을 위한 왕복항공비용 일체와 가족에게 전달할 선물이 제공된다. 또한 2팀의 가족에게는 현지에서 뜻 깊은 추억을 만들 수 있는 가족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이를 감동적인 영상으로 제작하여 선물할 예정이다. 이 날 진행된 발대식에는 KB손해보험 소비자보호본부장 허봉열 상무와 선정된 외국인 근로자, 지원 사업을 도와줄 ‘함께하는 사랑밭’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발대식에 참석한 인도네시아 국적의 외국인 근로자 황탕잔(가명) 씨는 “최근 자궁암으로 투병 중이신 고향의 어머니 소식을 들었지만 선뜻 찾아 뵐 수 없어 무척 힘들었다”며, “KB손해보험으로부터 받은 좋은 기회로 어머니와 가족들을 만날 생각을 하니 무척 기쁘다”며 지원자로 선정된 소회를 밝혔다.

한편 KB손해보험은 해외 현지 영업을 진행하고 있는 국가(미국,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국적의 외국인 근로자 중 여건상 고향 방문이 어려운 인원들을 선발, 2016년 8월부터 고국 방문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작년에는 인도네시아 국적의 근로자들이 고향을 방문해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